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현대자동차의 수소연료차 (FCEV) 입니다.


언론과 관련 블로그를 보니 현대차은
수소연료전지차에 상당한 공을 들이는 것으로 보이던데...

인터넷 검색 결과 현대차에서는 수소연료전지차로 미국에서 로드투어도 했더라고요.
2009년 6월에 현대차그룹에서 배포한 홍보 기사에 의하면

현대·기아차는 3일(현지시간) 모하비, 투싼 수소연료전지차가 미국 '수소연료전지 로드투어 2009(Hydrogen Road Tour 2009)' 행사에 참가해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캐나다 밴쿠버에 이르는 2,655km 거리를 완주했다고 4일 밝혔다.

'수소연료전지 로드투어 2009'는 미국 에너지부(DOE, Department of Energy)와 캘리포니아 연료전지 파트너십(CaFCP, California Fuel Cell Partnership) 등의 주관으로 진행되었으며, 현대·기아차를 비롯해, 도요타, 혼다, 닛산, 다임러, 폭스바겐, GM 등 전세계 유수 자동차 메이커의 수소연료전지차가 참가했다.

지난 5월 26일 미국 남부 샌디에이고를 출발한 참가차량들은 샌프란시스코, 새크라멘토, 시애틀 등 미국과 캐나다 총 4개 주 28개 도시를 지나 6월 3일(현지시간) 최종목적지인 캐나다 밴쿠버에 도착했다.

또한, 중간 경유지마다 지역 언론 및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수소연료전지차의 우수성과 기술력을 알리고 시승기회를 제공하는 등 홍보활동을 펼쳤다.

현대·기아차는 투싼, 스포티지 연료전지차로 지난해 행사에 참가한 데 이어 올해는 모하비 수소연료전지차와 투싼 수소연료전지차로 참가해 총 2,655 km 주행 구간을 완주했다.

(현대차 홍보자료: 09.06.04, '수소연료전지 로드투어 2009' 모하비·투싼 수소연료전지차 미국을 달렸다!)

 

생각보다 활발하게 수소연료전지차에 대한 임상 실험(?)을 해왔더군요.

자세한 내용을 요기를 클릭






최근 미국에서는 department of energy가 수소연료 (fuel cell) 차에 대한 지원을 대폭 감소시켰다고 합니다.

관련 예산의 대부분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와 전기차로 돌렸다고 하네요 ㅎㅎ

관련 기사
(HybridCars.com: Hydrogen Backers Punch Back at Plug-in Car Supporters)

촬영 장소는 연세대학교 법대 앞이네요.
경영대에 계신 p교수님을 뵈러 가던 와중 발견하였네요.

현대차에서 이런 것을 시범 운영하는 줄 몰랐던 credo 바로 디카를 꺼냈다지요.
보시면 차종은 투싼을 사용하였고 차체 바닥에 뭐가 많이 들어갔는지 두텁네요.


기술적인 부분은 패스;;



지방 정부의 대빵이 타고다니는 것 같은데 실운전자가 올때까지 기라려 차에 대해
묻고 싶은 마음은 산더미 같았지만 뭐..다음으로 미루었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Posted by dearchung

댓글을 달아 주세요